MS에서 일 열심히 했다고 포상 휴가를 줌.

나의 첫 패키지 여행이자,    첫 베트남 여행.

 

애초에 제주도 여행을 쏜다고 했던거였기 때문에 별 기대 안하고 있었는데,

서프라이즈로 1주일전 베트남이라고 알려줌.           개 이득.

 

대한항공 이코노미,     하얏트 리젠시 호텔,    관광 버스,     식비,       마사지 모두 포함이라고 함.     캐 이득 !!!

혹시 몰라 우리은행에서 20만원만 환전.           나중에 거의 그대로 남음.

 

 

기내식 먹고,    맥주 먹고,     영화 좀 보니 도착.

빠르게 수속 밟고       공항 바로 앞 유심 파는 친구들한테 유심 구입 후 버스로 이동.

인원이 8명 이어서 저 미니 버스로 가니까,         관광 버스를 빌려 둠.        MS!!!

호텔로 이동.

 

 

도착 후 빠르게 각자 방으로 이동 후 짐 던져 놓고 MS 대장 방에서 모임.

 

 

하얏트 쌀국수 미침.         두바이 하얏트 쌀국수도 존맛이었는데,     베트남 하얏트 쌀국수는 하 ..

가격도 저렴하고,      심지어 종류별도 다 맛있음.

1차 먹다  중간에  바로 더 주문 함.       맥주 마시며 수다 떨다 각자 취침.

 

 

아침.       내 방 뷰.        어메니티 훌륭함.

여유 부리며 마실 좀 하다 조식 먹으러 Go.      아메리카노 맛 남.

호텔 앞 대기 중인 버스로 첫 베트남 일정 시작.

여기서 패키지의 꿀 맛을 슬슬 맛 봄.      편리함.

 

 

한장 찍고,

 

 

자전거 타면서 하노이 구경하면서 하노이의 역사등    가이드 분이 친절히 알려줌.     +10점 드림.

 

 

해질 무렵이라 나른함.          다들 여유가 있음.    날씨도 좋고.

베트남 첫날 부터 마지막 날까지 1일 1마사지,      꼬박 받음.

패키지 비용에 팁이 포함되어 있어 안 드려도 된다는 가이드 분 말씀에도

마사지를 너무 잘 하셔서 받을 때마다 드림.

 

 

우리 조카가 태어나기 전이라 틈틈히 체크.         시차 -2시간.

 

 

배를 쓰다듬으면 복이 온다는 불상.

 

 

대음전.    해수관음상.

엄청나게 크고 웅장함.       뭔가     뭉클하기도 하고    보호 받고 있다는 느낌이 듬.     따듯함.

 

 

내려 오는 길.     이 날은 날씨가 안 좋았지만      경치 만큼은 좋았음.   상쾌함.

 

 

바나힐로 이동.

케이블카를 탔는데,     나 같이 고소공포증이 있는 1人 이라면.         꽤 무서움.

구름을 뚫고 간다.

 

 

바나힐.        안개 같지만 구름 속.         오락하고 구경하면서 돌아다님.

 

 

각 나라의 자석을 모으는 취미를 가진 여사친을 위해 이것 저것 구입.           하산.

 

 

버스로 이동 중 본베트남 도로.           오토바이를 꽤 사랑한다는걸   확신함.

 

 

북한 식당에 들러 저녁 식사.       평양 봄동산 도토리 소주 맛 봄.

서빙하는 여자분들     음악과 춤에 능함.          이쁜 분들도 많음.

 

 

그 나라에 왔으면,       그 나라의 클럽은 꼭 감.    혼자서 라도.

그 나라의 밤 문화,      흥을 직접적으로 느낄 수 있음.

 

 

다낭 대성당 구경,      베트남 커피,      마트 간단히 쇼핑 후   우리의 일정 마무리.

여행 대부분 날씨가 꾸리꾸리 했지만,        꽉차고  편안한 여행을 함.

나의 첫 패키지 여행은 꽤 성공적.         !!!

여행 중 우리 조카 꼬맹이도 태어나서    여러모로 꽤 행복했음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