계속 존버를 할 것인가,       뛰어내릴 것인가 고민중이라면.